in

“아빠됐어요” 배우 성준 깜짝 결혼 발표, 아내는 누구?

배우 성준이 깜짝 결혼발표를 했습니다.

성준은 군 제대를 7개월 앞두고 상근 예비역으로 보직을 변경했는데요. 이는 아이를 출산했기 때문이라고 알려졌습니다.

성준의 소속사 오앤엔터테인먼트는 “성준이 아내와 아이에 대한 책임감으로 최근 복무 전환신청을 통해 상근예비역으로 남은 군복무를 하게 되었다”고 밝히며 “군 입대전 결혼을 약속한 일반인 여자친구가 있었다.

군입대가 임박한 상황에서 이 둘 사이에 소중한 새 생명이 생겨났고, 결혼에 대한 법적 절차만 빠르게 진행한 채 서둘러 군대에 입대 할 수 밖에 없었다”고 설명했습니다.

 

 

성준은 직접 쓴 손편지를 공개했습니다.

편지에는 “남은 군 복무를 성실히 마치고 다시 배우 성준으로, 가장으로도 지금보다 더 단단하고 성숙한 모습으로 다시 찾아뵙겠다” 말했는데요.

성준은 아내가 누구인지 밝히지 않아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습니다.

성준 나이는 1990년생으로 올해 31세로 알려졌으며, 모델 출신 배우입니다.

성준 본명은 방성준으로 굵직한 드라마에 주연급으로 출연했던 바 있습니다.

 

성준은 과거 자신의 이상형에 대해 “외모보다는 성격을 본다”며 “자신에게 늘 당당한 여자가 좋다”고 밝혔습니다.

 


[성준의 손편지 전문]

안녕하세요. 오랜만에 여러분께 인사드리는 배우 성준 입니다.

평소에도 표현이 서툴렀기에, 전하고 싶은 저의 개인적인 이야기를 얼마나 잘 표현해낼 수 있을지 고민 끝에 이렇게 펜을 들었습니다.

현재 저는 대한민국 군인으로 1년 남짓한 기간 동안 복무를 하고 있습니다.

입대 즈음, 저는 인생의 큰 변화와 함께 기쁜 일들이 있었습니다. 저에게 평생을 함께할 사랑하는 사람이 생긴 것입니다.

이에 기쁜 마음으로 결혼 계획을 세우던 중 아기의 소식을 알게 되었습니다.

너무나 큰 기쁨이었고 기적이자 축복이었습니다. 그러나 제가 바로 군 입대를 하게 되면서 제 인생에 찾아온 소중한 두 사람에 대한 보호를 우선시하고 싶었습니다.

그래서 결혼에 대한 법적 절차는 가능한 한 빨리 진행하되, 많은 분들에게 직접 인사를 드려야 하는 결혼식은 진행을 하지 못했습니다.

입대를 앞두고 있던 저로서는 최선이라 생각을 했기 때문이었습니다.

그렇게 어느덧 1년의 시간이 지났고, 최근 제가 없이 모든 것을 혼자 감내할 아내가 걱정이 되어 복무 전환 신청을 해서 현재 상근으로 남은 군 복무를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아직은 미숙한 초보 가장으로서 가족을 조금 더 가까이서 지키고 싶었고, 이를 계기로 여러분들께도 부득이 조금은 늦어버린 제 개인적인 이야기를 솔직하게 전해드리고 싶었습니다.

기쁘고 좋은 소식이지만, 그 시기 바로 전달해드리지 못했던 점 송구스럽게 생각하며, 초보 가장으로서 잘 해내고 싶었던 저의 이야기도 조금은 이해해 주신다면 정말 기쁠 것 같습니다.

저는 남은 군 복무를 성실히 마치고 다시 배우 성준으로, 가장으로도 지금보다 더 단단하고 성숙한 모습으로 다시 찾아뵙겠습니다.

2020년의 새로운 시작과 함께 저 역시 또 다른 변화를 기대하고 노력하겠습니다.

항상 감사합니다.

 

<사진= 픽사베이, 온라인커뮤니티>
[저작권자 © 이슈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