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이혼소송 중 3,000만원 사기로 피소된 왕진진

왕진진 3000만원 사기, “일주일만 쓰겠다더니”

낸시랭과 이혼소송중인 왕진진이 3000만원 사기혐의로 피소됐다.

5일 SBS funE는 “왕진진이 사기 및 횡령 등 혐의로 재판을 받는 가운데 사기 혐의로 추가 피소됐다”고 보도했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왕진진은 사업가 서 씨로부터 지난해 3월 사업자금 3000만원을 빌려갔다.

서씨는 “왕진진이 3000만원을 일주일만 쓰겠다며 빌려갔다.1년째 갚지 않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서 씨는 “돈을 돌려달라고 할 때마다 왕진진은 갖가지 핑계를 대며 미뤘다. 수시로 돈을 요구했다. 그 증거들도 모두 모아뒀다”고 밝혀 추가 고소에 대한 의사도 밝혔다.

서씨는 과거 이미 왕진진을 자신의 외제차량 횡령 혐의로 고사한 바 있다. 당시 왕진진은 서 씨의 차량을 수리해주겠다고 빌려가 이를 담보로 5000만원을 빌리고 차량도 돌려주지 않은 혐의를 받고 있다. 해당 사건은 재판이 진행 중이다.

이밖에 왕진진은 도자기 횡령, 5000만원 채무 혐의 등을 받고 있으며, 아내 낸시랭과의 이혼소송도 진행 중이다.

<사진=SBS 캡처>

[저작권자 © 이슈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